TAG Clouds

New Postings

  • 부자로 죽기 위해 가난하게 산다는 것은 미쳐도 이만저만 미친 짓이 아니다.
    - 유베날리스

조회 수 7553 댓글 0
3.jpg

나팔꽃이 피었더랍니다. 올 초에 꽃씨를 사다 심은 허브와 나팔꽃,

이름을 잊어버린 그 녀석(결국 봉숭아입니다. -ㅂ-)의 지금 모습입니다.

나팔꽃이 피어서 참으로 기분이 좋았다죠.

나팔꽃은 한번 옮겨심었다가 실패하고 뒤늦게 다시심은 것인데, 이 녀석 역시

계절을 아는가 봅니다.

한번 보실래요?
[꽃이 핀 나팔꽃]

[그 녀석(봉숭아)]

[허브]

[ 관련 글 ]
TAG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9 바빴던 주말 file 2004.11.15 7751
88 요모조모 file 2004.11.12 7811
87 何茫然 - 어찌 그리도 아득합니까 file 2004.11.12 7502
86 가장 먼 거리 file 2004.11.08 7882
85 취업시즌. file 2004.10.30 6447
84 이풀잎 프롤로그 file 2004.10.24 7589
83 자전거를 하나 주문했습니다. file 2004.10.22 5424
82 다이어리가 없어졌습니다. 3 2004.10.22 6569
81 I think... file 2004.10.06 6185
80 병(病) file 2004.10.03 7771
79 초등학교 선생님들께. 공부 좀 해주세요. 2004.10.01 6786
78 가끔은 비오는 날 file 2004.09.25 6316
» 나팔꽃도 어울리게 피었습니다~♬ file 2004.09.20 7553
76 쿠벅에서... file 2004.09.17 7579
75 정보보호 file 2004.09.17 7529
Board Pagination ‹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Next ›
/ 2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