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Clouds

New Postings

  • 이제 우리는 살기 위한 이유를 갖게 되었습니다. 배우고, 발견하고, 자유롭게 되는 것 말입니다.
    - 리처드 바크

조회 수 5424 댓글 0

제가 타고다니던 자전거, '회오리' 기억하세요?
작년 초에 마련해 타고 다니던 낡았다면 꽤 낡은, 나이를 먹은 녀석이죠.
낡기도 하고, 내가 너무 방치해 놓기도 했고 해서
누가 가져가지도 않으려니 하고 왕왕 잠금장치 없이 그냥 세워놓고 다녔더랍니다.
그러던 녀석이 지난 6월쯤 없어졌어요.
세워놓고 점심을 먹고 나오니 사라져 있는거예요. 이런이런.
정도 많이 들었는데 섭섭하기도 하고 충실한 나의 발이 되었었는데
당장 타고 다닐 것이 없으니 아쉽기도 하고 그랬었습니다.

[우리 회오리]

그러다가 자전거를 하나 새로 구입했습니다.
사진에서 보시는 녀석입니다.
아무래도 하나 있어야 되겠더라구요. 툭하면 약속시간에 늦고, 성당도 가야하고,
걷기도 귀찮아져서, 돈이 있는 김에 얼른 한대 사버렸습니다.
앞뒤 쇼바에 폼도 훨씬 나는 새것이지만,
맘이 그렇게 편치 않은 건 이전 나를 태우고 다니던 회오리가 생각나기 때문입니다.
카네기가 말했습니다.
사람은 자신이 가난하기 때문에 얼마나 많은 것을 가지고 있는지 알지 못한다구요.
비록 없이 살긴하지만, 없기 때문에 내가 가진 많은 것들에 감사하면서
작은 것에 기쁘고, 작은것에 감동받으며 살고 싶습니다.
회오리야.. 보고싶구나...


[ 관련 글 ]
TAG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9 바빴던 주말 file 2004.11.15 7751
88 요모조모 file 2004.11.12 7811
87 何茫然 - 어찌 그리도 아득합니까 file 2004.11.12 7502
86 가장 먼 거리 file 2004.11.08 7886
85 취업시즌. file 2004.10.30 6448
84 이풀잎 프롤로그 file 2004.10.24 7589
» 자전거를 하나 주문했습니다. file 2004.10.22 5424
82 다이어리가 없어졌습니다. 3 2004.10.22 6570
81 I think... file 2004.10.06 6186
80 병(病) file 2004.10.03 7772
79 초등학교 선생님들께. 공부 좀 해주세요. 2004.10.01 6787
78 가끔은 비오는 날 file 2004.09.25 6316
77 나팔꽃도 어울리게 피었습니다~♬ file 2004.09.20 7554
76 쿠벅에서... file 2004.09.17 7580
75 정보보호 file 2004.09.17 7529
Board Pagination ‹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Next ›
/ 2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